풍경소리(작은마음공부)

 천불동 나알란다

 영산회상(법문)

 만화,동화방

 법구경 이야기

 반야심경 강원

 천불사(불교사 공부방)


  천불동 나알란다(수행과 경전, 교학 강좌)
제목   문수항마게
이름 동봉스님 날짜 2018-08-07 [06:54] 조회 93
 
기포의 새벽 편지-1301
문수 항마게
동봉


문자유희경세시
문수보살항마게

전광석화 빠른세월 그얼마나 될것인데
은혜사랑 받으려고 이리저리 뛰고있나
마른몸에 언제든지 재물넓힐 생각이요
누렇게뜬 얼굴로도 주색만을 탐하도다

저녁이면 죽음의숨 아침이면 소생의숨
마음혼백 달려가서 염라왕을 만나누나
실낱같은 죄업들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저승기록 분명하니 피해가긴 글렀도다

슬프도다 철상지옥 동주지옥 보냄이여
아이고오 고오으마 울부짖는 소리일세
내가이제 뉘우침은 너무늦은 수행이라
윤회벗길 바랬더니 말과노새 기다리네

누대걸친 업과원수 자신에게 달린것을
성불하지 못하는게 어찌남의 탓이리요
사람마다 누구든지 진여성품 있는지라
생사길에 누가능히 즐겨닦아 갈것인가

文字遊戱警世詩
文殊菩薩降魔偈

石火電光能幾何 可憐恩愛受奔波
皮乾常戀資財廣 黃瘦猶貪酒色多

夕死朝生那肯息 心魂追去見閻羅
絲毫罪孽從頭數 文簿分明定不蹉

嗟送鐵床銅柱獄 言聲哀告告吟哦
我今悔恨修行晩 免得輪廻變馬騾

累世業冤因自昧 未能成佛豈由他
人人有個眞如性 生死誰能肯鍊磨

-----♡------
≪석문의범≫하권
230쪽에 나오는 글입니다. 
[문자유희경세시]란
문자를 이리저리 갖고 놀면서 
세상에 경책이 될 수 있는
시의 뜻이 될 것입니다. 

[문수보살항마게(文殊菩薩降魔偈)]
라고도 하는데 
문수보살이 마구니를 항복받은 게송이며
문수보살의 지혜력에 의해
마구니를 항복받는다는 
게송의 뜻일 것입니다.
직역보다 의역을 택했습니다.
-----♡-----
http://buddhasite.net/dharmadhatu/bang.php?table=study_nalanda&query=view&l=1338&p=60&go=886#view_first
-----♡-----


08/07/2018
선가을立秋을 맞아
종로 대각사 '검찾는집'에서



(log-off) 



범망계본174
범망계본172

번호 제    목 이  름 조회 등록일
1271  화엄경정행품 NEW 동봉스님 1 08-20
1270  화엄경정행품 동봉스님 1 08-19
1269  화영경정행품 동봉스님 1 08-18
1268  범망계본174 동봉스님 4 08-17
1267  범망계본173 동봉스님 1 08-16
1266  범망계본172 동봉스님 4 08-15
1265  범망계본171 동봉스님 10 08-14
1264  범망계본170 동봉스님 25 08-13
1263  범망계본169 동봉스님 38 08-12
1262  범망계본168 동봉스님 55 08-11
1261  범망계본167 동봉스님 72 08-10
1260  이디쯤일까 동봉스님 79 08-09
1259  백화도량발원문 동봉스님 93 08-08
1258  문수항마게 동봉스님 93 08-07
1257  일천삼백일 동봉스님 116 08-06

 
게시물 수: 1,271 /  검색:
[1][2][3][4][5][6][7][8][9][10]-[뒷10쪽] [85]  

천불동소개 |사이트맵 |운영진에게 |처음으로
 Copyleft 2001,2003 천불동(buddhasite.net)  All rights are opened.